조경식 과기정통부 차관, 서울용산우체국 코로나-19 방역 현장 점검

프레스뉴스 / 기사승인 : 2022-01-07 14:55:14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

과학기술정보통신부


과학기술정보통신부 조경식 차관은 1월 7일 서울용산우체국을 방문하여 코로나-19 감염 대비 방역 현장을 점검하고 직원들을 격려했다.

서울용산우체국(서울시 용산구 소재)은 290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으며, 일평균 우편물 약 58천 통을(통상 35천 통, 소포 23천 통) 접수하고 약 80천 통(통상 70천 통, 소포 10천 통)을 배달하고 있다.

우정사업본부, 서울지방우정청과 서울용산우체국은 코로나-19 감염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우체국 시설 내 손소독제 비치, 직원 출근·근무 시 발열체크 및 공용 물건 매일 소독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있으며, 자체 방역감독관·지도관을 운영하여 취약 공간을 일일점검하고 확진자 발생 시 신속히 조치하는 등 대응 체계를 갖추고 있다.

조경식 차관은 서울용산우체국을 방문하여 ”최근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의 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에서, 대민 접촉이 많은 우체국에서 모범적으로 방역수칙을 준수해 달라“는 당부를 전했다.


[뉴스출처 : 과학기술정보통신부 ]

[저작권자ⓒ 프레스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글자크기
  • +
  • -
  • 인쇄

댓글 0

댓글쓰기
  • 이 름
  • 비밀번호

-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.
-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,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/비방/허위/명예훼손/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.